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구글플러스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트위터로 퍼가기
재단, 북부지역 소외계층을 위한 프로그램 추가운영
admin - 2003.04.15
조회 210

 

재단, 북부지역 소외계층을 위한 프로그램 추가운영

     
『사랑의 예술무대』운영으로 북부지역 문화향수 기회 확대될
 참가 단체 및 유치 기관에 대한 신청 접수는 5월 20일까지

경기문화재단(대표이사 송태호) 북부사무소는 지난 10일까지 접수받은 북부지역 소외계층을 위한 문화프로그램에 이어, 『사랑의 예술무대』를 추가 운영하기로 하고 이 사업에 참가할 문화예술단체 및 프로그램 유치를 희망하는 기관의 신청을 받는다.

오는 6월부터 12월까지 7개월 동안 북부지역 양로원, 고아원, 노인회관 등 복지시설의 소외계층에게 공연 감상 및 문화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게 될 이번 사업은 문화 향수 기회가 상대적으로 적은 북부지역에 대한 경기도와 재단의 적극적인 문화지원 확대 의지에 따라 추가지원이 이루어진다는 면에서 그 의미가 큰 것으로 평가된다.

재단은 소외계층 프로그램 운영의 다양성을 제고하고 기존 프로그램과 차별화하기 위해 아마츄어 단체에도 기회를 제공키로 하고, 음악, 무용, 국악 등의 분야에 소규모 예술단을 대상으로 접수를 받을 예정이며, 재단 내부 심사를 거쳐 10개 단체를 선정, 4백만원씩 지원할 예정이다.

총 80회의 공연으로 추진되는 이번 사업은 1개 단체별로 1개 시·군에 8회 공연을 원칙으로 하며, 참가를 원하는 단체들은 공연 팜플렛 등 단체 소개 및 공연 실적 자료를 오는 4월 21부터 5월 20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또한 프로그램 운영 유치와 관련해서는 노인회, 양로원, 고아원 등 복지시설 중 특별한 공연시설이 갖추어져 있지 않은 기관도 신청을 받을 예정이며, 참가단체와 이들 복지시설의 자매 결연을 추진함으로써 지속적인 공연 감상의 기회를 제공한다.

프로그램 운영 참가 및 유치 신청은 팩스(031-853-4508) 혹은 이메일(jhdance@kcf.or.kr)로 접수받을 예정이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재단 홈페이지(www.kcf.or.kr)를 참조하거나, 경기문화재단 북부사무소 (031-853-4507)로 문의하면 된다.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