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구글플러스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트위터로 퍼가기
경기도박물관 소장 초상화 특별전, 관련 학술강연회 개최
admin - 2008.09.17
조회 171

▶『초상화의 전통과 재현』주제로 18일(목) 오후 2시 도박물관 강당
▶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무료로 진행될 예정


경기도박물관(관장 김재열)은 오는 18일(목요일) 오후 2시부터 2시간 동안 경기도박물관 강당에서 현재 전시중인 초상화 특별전과 관련, 학술강연회를 개최한다. 이번 강연회는 『초상화의 전통과 재현』이라는 주제로 ▲조선시대 초상화 연구의 권위자인 조선미 교수(성균관대 박물관장)와 ▲서화류 보존처리 분야의 권위자인 박지선 교수(용인대 문화재학과)를 초청, 강연회를 개최한다.


경기도박물관이 지난 6월 21일부터 열리고 있는 <초상, 영원을 그리다> 특별전을 기념하여 기획한 이번 강연회에서 조선시대 초상화 연구의 권위자인 조선미 교수는 ‘전신사조의 세계 : 조선시대의 초상화’ 라는 제목으로 강연한다. ‘전신사조(傳神寫照)’로 대표되는 조선시대 초상화에 대하여 작가의 정신과 작품의 솜씨 등 세밀한 부분까지 설명할 예정이다. 아울러 어진 · 공신상 · 기로도상 · 사대부상 · 여인상 · 승상 등 조선시대 초상화의 대표작 해설을 ! 淪 전시된 작품을 이해하는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 서화류 보존처리 분야의 권위자이신 박지선 교수는 ‘한국서화유물 모사의 역사와 현황’ 이라는 제목으로 조선시대 초상화의 중요한 부분을 차지했던 모사(模寫)에 대한 역사와 이해를 통해 현대인의 잘못된 오해를 바로 잡고, 전통기법으로 재현되는 현대 모사에 대해 자세히 알아 볼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번 학술강연회는 무료로 진행되며 우리나라의 초상화에 관심있는 일반인이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며, 강연회에 참가하시길 원하시는 분은 별도의 신청 절차없이 경기도박물관 강당으로 직접 방문하시면 되며, 참가하신 분께는 초상화특별전 도록 논고가 수록된 자료집을 드릴 예정이다.


한편, 이번 초상화 특별전은 약 50여점의 초상화와 영정함 등 관련 유물이 출품되었으며, 경기도박물관 소장 초상화인 공신상과 사대부상들과 함께 현대의 모사본을 비교 감상할 수 있다. 9월 28일까지 개최되며, 입장료는 무료이다.


조선시대의 초상화는 중국 ․ 일본의 초상화와는 달리 주어진 형식적 규범을 존중하면서도 인간적 면모와 기품을 표현하는데 뛰어난 역량을 보여주어 한국미술사에서도 대표적인 장르로 손꼽히고 있다. 하지만 관심있는 일반인에게 자세히 설명 드릴 기회는 많지 않았다.


※ 문의 : 경기도박물관 학예연구실 교육교류팀 한준영(031-288-5365)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